네모식빵 루시우, 4개월

 

오늘은 실제로 중성화를 시켰던 후기를 적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아직 해야 할지 말아야 할지 결정이 나지 않으셨다면

중성화(1), (2) 글을 참조해 보십시오.

 

고양이의 중성화 수술은 연령 4개월부터 시행할 수 있습니다.

루시우와 쿄 모두 4개월이 되었을 때 수술을 해 주었는데

둘 다 수컷인지라 당일에 일상생활이 가능했습니다.

루시우의 이야기를 한 번 볼까요?

 

 

 

수술은 30분 정도 소요되었습니다.

가급적이면 바로 근처에 계시거나, 병원에서 기다리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수술 후 지침사항은, 5시간 동안 금식/금수

음식물을 섭취하면 구토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3-4일 정도 매일 내원하여 소독해야 했습니다.

 

 

 

위쪽에 10일마다 고정비라고 되어 있는 것은

중성화(1) 글에서 언급했었던 저희 시츄의 심장약 비용이었고

루시우의 수술비용은 넥카라까지 166,000원이었네요.

나머지는 결막염 증상이 있는 것 같아서 같이 검사한 것입니다.

 

동물이 2마리 이상 집에 있으면 가끔 지출이 꽤 있습니다..^^ 하긴 1마리여도 그렇네요.

 

 

 

집에 와서 마취가 풀리자마자 한 컷..

 

 

 

금식 시간이 끝나고 캔을 하나 까 줬습니다.

루시우가 태어나서 처음으로 먹어본 캔입니다.

배고팠음 + 너무 맛있음 때문인지 눈물을 글썽이며 먹던 우리집 장남….

 

 

거기 누나..

 

좋은 말 할 때 넥카라 풀자..

 

넥카라 풀어달라는 애교눈빛 발사!!!!

 

 

이제는 둘 다 장성하여 각각 5.2kg, 5.1kg인 건장냥이들이 되었습니다.

사진은 박스 쟁탈전 발발 0.5초 전..

 

남자아이들이라 그런지 수술 후기도 사실 별 것 없네요.

시간맞춰 약 먹이시면서 자주 내원해 주시기만 하면 끝!

 

 

 

고양이를 비롯한 동물들은 감정에 대단히 예민합니다.

항상 여러분이 행복해야 우리 냥냥이들도 행복하다는 점 절대!! 잊지 마시고

오늘도 가장 중요한 여러분 자신을 돌보아 주는 하루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Visited 337 times, 1 visits toda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