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3탄 – 새우 물맞댐과 합사

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3탄 – 새우 물맞댐과 합사

    3일 전, 드디어 제일 기대했던 코리도라스들을 영입했습니다. 좌측 상단의 큰 코리는 “요정코리”라고 불리는 코리도라스 아트로퍼소나투스, 작은 6마리는 팬더코리(Corydoras panda)입니다. 노랭이새우 2마리와 레드핀토새우 1마리도 데려왔습니다.   (나중에 알게 된 사실을 덧붙이자면 레드핀토새우는 대중적인 새우와는 달리 pH를 따로 맞춰줘야 하는 아이라고 합니다. 근데 제 어항에서는 아직까지는 꿋꿋하게 잘 살아...
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2탄

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2탄

  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이어서..   1탄 포스팅에서 약 일주일이 지난 오늘 어쩌다 보니 4마리를 데려오게 되었습니다. 2-3마리만 데려오려 했는데.. 사진 중앙에 있는 까맣고 통실한 녀석이 풍선몰리입니다. 다른 검정몰리들 중에서도 유독 매트블랙 느낌이 나는 멋들어진 아이가 있어서 원래 한 쌍씩 판매하는 것을 한 마리만 팔아달라고 부탁드려 충동적으로 데려오게 되었습니다.   몰리도 구피, 플래티처럼 난태생이고 합사 가능종이라고만 알고 있었는데...
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1탄

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1탄

  쿄가 복막염으로 가고 나서, 눈에 띄게 외로워하고 심심해하는 루시우.. 여유가 될 때마다 최대한 온몸을 던져(!) 놀아주고는 있지만 오버가 아니라 정말로, 어쩔 땐 10초 일하고 달래주고 10초 일하고 또 뒤돌아서 만져줘야 하는 루시우와 누나 모두에게 힘든 나날이 반복되자 누나는 결심을 하게 됩니다.   다양한 즐거운 자극거리를 제공해 주자! 그 첫번째는 바로 고양이를 위한 어항 만들기!       그것은 ‘고양이는...
error: Content is protected !!